종합뉴스 > 문화•NGO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승애 상형전(象形展) 자문위원 대한민국 기독교미술상 수상
한국기독교미술인협회, 12일 인사동 인사아트프라자 갤러리에서 시상 / 강승애 작가, “하나님의 사랑, 은혜를 느낄 수 있는 더 많은 작품 그릴 터”
 
임명락   기사입력  2022/10/17 [15:24]

 

▲ 강승애 작가(왼쪽)와 제34회 대한민국 기독교미술상 수상작 ‘조화(harmony)(오른쪽)     © 임명락 기자

 

강승애 상형전(象形展) 자문위원이 12일 서울 종로구 인사동 인사아트프라자 갤러리에서 열린 ‘제57회 한국기독교미술인협회(회장 방효성) 정기전’에서 제34회 대한민국기독교미술상을 수상했다.

 

강승애 작가는 “빈 캔버스에 교회를 먼저 그리고 그것을 바탕으로 색과 형태를 덧칠해가면서 작품을 만들어간다”며 “하나님께서 부족함이 많은 저를 잘 이끌어 주시기 위해 주신 상이라고 생각한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그리고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를 표현하고 느낄 수 있는 작품을 많이 그리겠다”고 덧붙였다.

 

강승애 작가의 작품 ‘조화(harmony)’는 서울영동교회(논현동)의 권사이기도 한 작가의 신앙을 바탕으로 한 소재들이 세련된 색채 언어를 통해 잘 묘사되고 있다. 창조주 하나님이 그림 속 메인 의자에 앉아 온 나라와 세상을 조화롭게 지휘하심을 크고 작은 음표로 형상화 했다. 또 주변의 자연과 사물을 재해석해 작가만의 독특한 조형언어와 운치있는 색채를 통해 고급스럽게 풀어낸 것이 특색이다.

 

원문자 심사위원장은 심사평을 통해 “강승애 작가의 주된 표현 방식인 메타포, 즉 전달하고자 하는 내용을 다른 대상에 우회적으로 나타내는 표현 방법은 기독교 영성의 예술적 표현에 큰 가능성을 제시해 주고 있다”며 “그의 메타포는 성경의 풍부한 함의를 해석하는 데 있어 회화의 중요한 기제가 된다”고 선정배경을 밝혔다.

 

이화여대 서양화과를 졸업한 강승애 작가는 1994년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1994년부터 국내외에서 25회의 개인전을 연 것을 비롯해 320여회의 그룹전에서 작품을 선보여 왔다. 강승애 작가는 한국기독교미술인협회 부회장, (사)한국여류화가협회 이사장을 역임했다. 현재 상형전 자문위원을 포함해 녹미미술협회 이사, 한국미술협회, 한국수채화작가회 등 다양한 협회의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충남본부=임명락 기자

 

 

 

 

 

저작권자 기독타임즈 ⓒ무단전재 공유언론사, 협력교회 및 기관 외 재배포 금지

대전충청지역 대표 기독교주간신문사 기독타임즈(kdtimes@hanmail.net)

운영이사장=안승철 감독 ㅣ사장= 장원옥 목사 ㅣ 편집국장=오종영 목사 ㅣ 본부장 이승주 기자 ㅣ 충청본부장=임명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10/17 [15:24]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 도배방지 이미지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주님의 지상명령과 약속 (마태복음 28:16-20) 179호 / 오종영
구원파는 왜 이단인가? ⑤ / 편집부
에티오피아 여왕 간다게의 내시, 그는 누구인가?④ / 편집국
봉쇄수도원에 입소하는 갈보리교회 강문호 목사 / 오종영
특별기고)영지주의란 무엇인가(3) / 오종영
“권순웅 목사, 다양한 분야의 총회 섬김의 경험 통해 부총회장 후보의 길 준비하겠다” / 오종영
한밭제일장로교회 장로, 안수집사, 권사 임직감사예배 통해 새 일꾼 세워 / 오종영
[박기성 칼럼] 개미들의 대이동을 지켜보며 / 이승주
주산제일교회 창립100주년기념 감사예배 및 기념행사 거행 / 오종영
반석 위에 지은 집!(마태복음 7:21-27) 176호 / 오종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