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교단•교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10월 28일(수),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동성애·포괄적 차별금지법반대 천만인서명 운동본부 발대식 가져
 
오세영   기사입력  2020/11/09 [17:02]

 

▲ 세기총은 동성애와 포괄적차별금지법 제정 반대 천만인서명운동본부 발대식을 갖고 적극적인 반대운동에 나서기로 뜻을 모았다. 발대식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오종영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는 10월 28일(수) 오후 4시, 서울 여의도에 소재한 켄싱턴호텔 15층 센트럴파크홀에서 ‘동성애 포괄적차별금지법반대 천만인서명 운동본부’ 발대식을 교계 및 정계 인사와 학계 인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동성애를 조장하는 포괄적차별금지법 반대를 위한 천만인 서명운동에 돌입했다.

 

이날 진행은 지도목사 정성진 목사의 사회로 세기총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가 말씀을 전하고 세기총 대표회장 박위근 목사의 축도를 1부 예배를 드렸다.

 

조일래 목사는 ‘하나님의 뜻과 사람의 생각(사 55:6~9)’이라는 제하의 설교에서 “구원은 예수 안에만 있지만 포괄적 차별금지법이 통과되면 우리는 그 말도 하기 어려워진다” 면서“이 반대 운동이 승리를 거둬 하나님께 큰 영광을 돌리고 이 민족에 큰 축복이 되길 축원한다”고 덧붙였다.

 

2부 발대식은 장헌일 목사(한국공공정책개발연구원 원장)와 황현주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하여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가 경과보고를, 서정숙 의원(국민의 힘,국민의 힘 기독인회 부회장)이 축사를, 공동대표 김영진 장로(전 농림부장관, 5선국회의원)가 환영사를 하였으며, 학술위원장 정일웅 박사(전 총신대 총장)가 취지문을 낭독했다.

 

이어 공동대표 김영진 장로가 환영사를 전한 후 김희선 장로의 본부장 및 각 위원회 위원장 위촉식이 진행됐다. 위촉식 후에는 황의춘 목사(미주 한인기독교총연합회 증경회장), 엄기호 목사(한국복음주의총연맹 총재)가 격려사를 전했으며, 자문위원 서대천 목사(예장합동부흥사회 대표회장)가 결의문을 낭독했다.

 

「동성애·포괄적 차별금지법반대 천만인서명운동본부」는 김영진 장로(전 농림부 장관, 전 국회의원)와 김희선 장로(세기총 후원이사장), 전용태 장로(로고스 고문변호사), 황우여 장로(전 사회부총리겸 교육부장관) 등이 공동대표로 참여하게 되며 교계 지도자들과 전 국회의원, 각 신학대학 전·현직 총장들이 자문위원으로 활동하게 된다. 그 외에도 영화감독 윤학렬 감독이 ‘포괄적 차별금지법의 폐해’를 담은 영화를 제작해 배포하기로 했고, 장헌일 목사(한국공공정책개발연구원 원장)가 대정부와의 창구를 맡고, 정일웅 박사(제4대 총신대학교 총장)가 학술위원장, 황우여 박사(전 교육부 장관, 전 사회부총리)가 법률위원장을 맡아 포괄적차별금지법에 대한 신학적 문제와 법률적 문제들을 조명한다. 

/오세영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1/09 [17:02]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