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교단•교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독교대한감리회 남부연회와 CTS대전방송 수해피해교회에 도움의 손길
남부연회 임제택 감독과 CTS중부방송 오종탁 장로 지원금 전달
 
오종영   기사입력  2020/10/06 [14:59]
▲ 비전교회를 위한 지원금 전달식 후 임제택 감독, 이기복 전감독, 오종탁 CTS중부방송본부장을 비롯한 비전교회 목회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종영

 

기독교대한감리회 남부연회(감독 임제택)와 CTS대전방송(오종탁 지사장)은 남부연회회관에서 연회 내 비전교회와 수해로 피해를 당한 교회들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임제택 감독과 이기복 전 감독을 비롯해 CTS 중부방송 오종탁 본부장이 자리를 함께 한 가운데 지원금을 전달했다. 이번 전달식에서 남부연회는 모두 20개 교회에 1,2차로 나눠 200-500만원의 지원금을 각 교회에 전달했으며, CTS대전방송에서도 2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후원금 전달식에서 임제택 감독은 “본 방송사도 모두 어려운데 이렇게 지원금을 전달하게 돼 감사하다. 지원금을 받는 교회들과 목회자들이 이번 일로 힘내시고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아 달라”고 당부했다.

 

또 임제택 감독은 “코로나 19로 인해 광야 길로 가는 동역자들을 위해 1차에 이어 2차로 전달식을 가지게 됐다. CTS대전방송과 모든 분들에게 감사를 드린다. 이렇게 해서 모두 20개 교회에 5천여 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하게 됐다. 기도 중에 성령이 감동하셔서 교회들을 통해 성금을 마련해 교회별로 200-500만원을 나룰 수 있어서 감사하다. 하나님의 은혜”라고 인사했다.

 

▲ 남부연회와 CTS-TV 대전방송이 연회내 비전교회 돕기 성금으로 2000만원을 전달했다. 임제택 감독(왼쪽에서 두번째)와 이기복 전 감독(가운데)가     ©오종영

 

CTS대전방송도 이번에 2000만원의 지원금을 연회 내 교회들에게 전달했다.

 

오종탁 본부장은 “이번에 지원을 받은 교회들이 힘을 얻고 교회의 부흥과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리라 믿는다”면서 “이번 지원금은 CTS-TV방송이 모금활동을 시작해 전국에서 4억 정도 모금을 했는데 2000만원이 대전지역 지원금으로 할당돼 이번에 남부연회 내 교회들에게 2천만원을 전달하게 된 것이다. 후원해 주신 교회들에게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지원금 전달은 연회 총무 천성환 목사의 사회로 임제택 감독과 오종탁 본부장이 후원금을 전달했으며, 이기복 감독의 축도로 전달식을 마쳤다. 

/오종영 기자

 

 

 

 

 

 

저작권자 기독타임즈 ⓒ무단전재 공유언론사, 협력교회 및 기관 외 재배포 금지

대전충청지역 대표 기독교주간신문사 기독타임즈(kdtimes@hanmail.net)

발행인=오종영 목사 ㅣ 사업본부장=이승주 기자 ㅣ 충청영업소=임명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0/06 [14:59]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