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지역대학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남대학교,‘학교 예술강사 지원 사업’지역 운영기관 3년 연속 선정
대전·세종지역 초·중등·특수 300학교 200여명 예술강사 배치
 
오세영   기사입력  2019/10/07 [14:21]

 

▲ 한남대 산학협력단 예술문화교육사업단이 주관한 2019 학교 예술강사 역량강화 워크숍 및 문화예술현장 탐방행사가 안양예술공원에서 열렸다.     © 사진제공:한남대학교

 

한남대(총장 이덕훈)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교육부의 공동 사업인 ‘2020 학교 예술강사 지원사업’공모에서 3년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대전시에 이어 올해는 세종특별자치시까지 공동으로 운영기관에 선정됐다. 한남대는 다년간의 문화예술교육 사업을 수행하면서 축적된 역량과 경험으로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사업관리를 해 왔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얻었다.

 

한남대는 지난 2017년 10월 예술문화교육사업단(단장 변상형)을 출범, 문화예술교육을 필요로 하는 대전지역 초·중·고등학교 그리고 특수학교에 120여명의 예술 강사를 배치하고 강사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워크숍, 학술 심포지엄, 네트워킹, 기획사업 등을 운영해왔다. 프로그램을 통해 예술 강사들에게 폭넓은 사업지원과 다양한 교육서비스를 제공해 학교문화예술교육 활성화에 기여해 오고 있다.

 

이번에 새로 운영을 맡은 세종특별자치시의 경우 100여개 초·중·고·특수·대안학교에 100여명의 예술 강사를 지원하고, 지역적 특성에 적합한 문화 예술교육 인재양성과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 운영해 운영학교 예술 강사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2020 학교 예술강사 지원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교육부, 17개 시·도 교육청 및 지역문화예술기관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학생들 누구나 공교육 과정에서 양질의 문화예술교육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2020 예술강사를 지원받게 될 운영학교는 오는 10월 3주부터 11월까지 신청해야 하고 학교에 배치될 예술강사는 10월부터 11월까지 신청 받아 12월에 최종 선발한다. 2020년 12월까지 국악, 연극, 영화, 무용, 만화·애니메이션, 공예, 사진, 디자인 8개 분야에 문화예술교육을 기반으로 학교현장에서 기본교과, 선택교과, 창의적 체험활동, 토요동아리, 돌봄 교실을 운영하게 된다.

 

송희석 산학협력단장은 “학교현장에 문화예술교육 확산과 예술인에게는 창작활동과 병행이 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하며, 청소년들에게 창의적인 융·복합 문화예술교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한남대학교 예술문화교육사업단 (042-629-7546)으로 문의하면 된다. /오세영 기자

 

 

 

 

 

 

 

저작권자 기독타임즈 ⓒ무단전재 공유언론사, 협력교회 및 기관 외 재배포 금지

대전충청지역 대표 기독교주간신문사 기독타임즈(kdtimes@hanmail.net)

발행인=오종영 목사 ㅣ 사장=장원옥 목사 ㅣ 사업본부장=이승주 기자 ㅣ 충청영업소=임명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07 [14:21]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