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교단•교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열매나눔재단, 청년 크리스천 대상 사회적기업 입문과정 모집
11월 9일부터 12월 6일까지 5주간 사회적기업(가) 교육, 전문 강사진 강의 및 사회적기업 현장탐방 기회 마련
 
오종영   기사입력  2019/10/07 [14:14]

열매나눔재단(대표이사 이장호)이 사회적기업가를 꿈꾸는 청년 크리스천들을 위한 사회적기업(가) 입문과정을 진행한다.

 

‘일과 사명’을 주제로 열리는 ‘청년 크리스천 사회적기업(가) 입문과정’은 청년 크리스천이 기독교 세계관을 바탕으로 소명에 입각한 비즈니스를 실행할 수 있도록 교육 및 네트워크 기회를 제공한다.

 

11월 9일(토)부터 12월 6일(금)까지 5주(20시간)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과정은 국내외 사회이슈를 혁신적인 비즈니스를 통해 해결하고자 하거나, 사회적기업가를 꿈꾸며 추후 창업 계획이 있는 만 19세~39세의 청년 크리스천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특히 교육에 앞서 ‘왜 일하는가’의 저자이자, 베이직교회를 담임하는 조정민 목사가 10월 17일(목) 열매나눔재단 나눔홀에서 청년들의 일과 사명에 대한 오픈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 과정에는 씨앤티테크 전화성 대표, 엔컴페니언 정재인 대표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마련한 기업가정신, 비즈니스 모델, 고객·시장 분석에 대한 강의뿐 아니라, 참가자들이 성수동의 사회적 기업을 탐방하는 시간도 이어진다.

 

또한 특강 시간에는 크리스천 선배 사회적 기업가인 ‘브라더스키퍼’의 김성민 대표, ‘PAW STUDIO’의 김예림 대표가 크리스천으로서 사회적 경제에서 일한다는 것에 대하여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입문과정 마지막 날에는 수료식 및 각 팀의 사업모델 발표가 진행된다. 모든 교육을 성실하게 수료하고 우수 팀에 선발된 참가자에게는 총 1000만원 범위 내에서 상금을 지급하고, 추후 열매나눔재단 사회적 경제 프로그램 지원 시 가산점을 부여할 계획이다.

 

서류 접수는 10월 27일(일)까지이며, 열매나눔재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신청서 다운로드 후 작성하여 이메일로 제출해야 한다. 기타 문의는 열매나눔재단 사회적 경제팀으로 하면 된다.

 

한편, 열매나눔재단은 소외된 이웃에게 지속적인 자립의 기회를 열어주는 자립개발 NGO이다. 열매나눔재단은 2007년부터 현재까지 북한이탈주민 및 저소득층 일자리 마련을 위해 5개의 사회적 기업을 직접 설립하고 350여개의 개인 창업가게와 86개의 사회적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 중 메자닌아이팩은 대한민국 1호 북한이탈주민 사회적 기업으로 인증 받았으며 2011년 사회적 기업 육성과 마이크로크레딧 분야에 대한 노하우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자세한 문의는 02-2038-8507으로 하면 된다. /오세영 기자

 

 

 

 

 

 

 

저작권자 기독타임즈 ⓒ무단전재 공유언론사, 협력교회 및 기관 외 재배포 금지

대전충청지역 대표 기독교주간신문사 기독타임즈(kdtimes@hanmail.net)

발행인=오종영 목사 ㅣ 사장=장원옥 목사 ㅣ 사업본부장=이승주 기자 ㅣ 충청영업소=임명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07 [14:14]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