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지역대학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남대, 여름방학 국제화 열기 ‘가득’
미국, 중국 등 자매대학 대상 글로벌 캠프
 
오세영   기사입력  2019/07/19 [15:23]

 

▲ 한남대학교는 여름방학을 맞아 njoy EKorea 2019한국학문학연수프로그램을 개설했다. 캠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한남대학교

 

한남대(총장 이덕훈)가 여름방학 동안 해외 자매대학 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국제 글로벌 캠프를 개최해 캠퍼스가 국제화 열기로 가득하다.

 

8일 한남대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무어아트홀에서 미국 자매대학 학생을 중심의 한국문화연수프로그램(KSSP: Korean Studies Summer Program)이 3~4주 일정에 돌입했다. KSSP는 미국 자매대학 2개교 14명이 참가했고, 올해는 중국의 자매대학인 안후이이공대학에서 영어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 3명이 참석해 총 17명이 한국의 문화와 사회 그리고 다양한 한국문화를 체험하고 있다.

 

지난 4일에는 한남대 한국어교육원에서 Global Talent Training Program(GTTP)이 시작됐다. 이 프로그램은 미국 고등학교 학생을 중심으로 한 한국문화 맞춤식 프로그램으로, 미국 시애틀의 비영리기관 ‘One World Now’에서 한국문화에 관심을 갖고 있는 8명의 학생을 모집해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13일까지 진행되는 프로그램 기간 동안 한국 문화와 한국어를 집중적으로 배우게 되며 전주지역 문화체험과 속리산 템플스테이, 대전지역 문화유산 체험을 하게 된다.

 

한남대는 4일 중국의 자매대학인 닝보대학의 학생 35명과 인솔자 2명 등 총 37명을 대상으로 4주간의 글로벌캠프도 시작했다. 연수기간 참가자는 한국어 집중연수 및 한국의 전통·사회문화 배우기, 한남대 유학설명회 행사에 참여하게 된다.

 

오는 17일부터 22일까지는 중국의 자매대학 학생을 대상으로 한국문화여름프로그램(KCSP: Korean Culture Summer Program)도 진행된다. 자매대학인 중국 랴오둥대학(遼東大學)에서 24명, 안후이이공대학에서 3명 등 총 27명이 참가해 5박 6일간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한남대 배정열 대외협력처장은 “우리대학은 외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글로벌 캠프를 개발하고 운영해 대전지역의 글로벌화에 큰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며 “특히 올해부터 ‘대전방문의 해’인 만큼 국제교류를 더욱 활성화해 지역에 기여하고 싶다”고 밝혔다. 

/오세영 기자

 

 

 

 

 

 

 

저작권자 기독타임즈 ⓒ무단전재 공유언론사, 협력교회 및 기관 외 재배포 금지

대전충청지역 대표 기독교주간신문사 기독타임즈(kdtimes@hanmail.net)

발행인=오종영 목사 ㅣ 사장=장원옥 목사 ㅣ 사업본부장=이승주 기자 ㅣ 충청영업소=임명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7/19 [15:23]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