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조과학 talk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루미네센스 연대측정법과 그 가정들 ④
박진순 박사▲ 을지대학교 생화학교실
 
오종영   기사입력  2019/05/10 [17:08]
▲ 박진순 박사     ©편집부

이 연대법은 탄소연대측정법에 비해서 최소한계 부분에서 우월성을 보인다고 하지만 루미네센스의 강도가 낮을 경우 신뢰도가 떨어진다고 한다. 광여기루미네센스로 구한 연대는 시료가 지니고 있던 루미네센스 신호가 빛에 의해 0으로 된(bleaching) 후에 퇴적된 시기를 의미한다.

 

그러므로 루미네센스 연대측정법의 첫 번째 가정은 시료가 햇빛에 충분히 노출된 후에 퇴적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시료가 햇빛에 충분히 노출되지 않고 빠르게 퇴적될 경우 더 오랜 연대로 측정되게 된다. 이것은 10-200%의 오차를 보인다. 그러므로 화산암에서 석영을 분리하여 장시간 내버려 두면 현저하게 감소한 연대가 나온다.

 

두 번째의 가정은 시료가 지표 아래로 묻힐 때 불확실한 수분의 양이 없어야 한다는 것이다. 불확실한 수분량이 있을 경우 10~40%의 오차를 보인다. 육상 퇴적물은 환경 조건이 다양하므로 시료의 수분함량 변화가 크고 따라서 평균 수분함량을 구하기가 어렵다.

 

가정 세 번째는 우라늄과 토륨과 같은 방사성원소들의 붕괴속도가 균형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이다. 붕괴가 균형적이라는 가정으로 연대를 측정하기 때문이다.

 

네 번째 가정은 시료에 영향을 주는 방사선 등이 실험실에 없어야 한다는 것이다.

 

이상으로 여러 연대측정방법들의 종류와 루미네센스 연대측정법에 대해 설명하고 루미네센스 연대측정법의 가정들과 오차에 관해 서술하였다.

 

우리가 직접 보지 못한 역사는 기록물과 유적들을 통해 발견할 수 있다. 여러 연대측정의 분석을 통해 연대를 추정할 수 있지만 분명한 연대는 명확한 기록을 통해 알 수 있다. 지구와 생물들 그리고 인류의 기원과 죄와 죽음에 관한 명확한 기록물은 바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성경인 하나님의 말씀이다. 기원을 찾기 위해 열심히 수고하지만, 하나님은 어린아이도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 성경을 통해 우리에게 말씀하신다. “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창 1:1)”, “하나님이 이르시되 땅은 풀과 씨 맺는 채소와 각기 종류대로 씨 가진 열매 맺는 나무를 내라 하시니 그대로 되어 땅이 풀과 각기 종류대로 씨 맺는 채소와 각기 종류대로 씨 가진 열매 맺는 나무를 내니 하나님이 보시기에 좋았더라(창 1:11, 12)”, “하나님이 자기 형상 곧 하나님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시되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시고(창 1:27)”, “하나님이 지으신 그 모든 것을 보시니 보시기에 심히 좋았더라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이는 여섯째 날이니라(창 1:31)”. 그리고 로마서에는 “이는 하나님을 알 만한 것이 저희 속에 보임이라 하나님께서 이를 저희에게 보이셨느니라 창세로부터 그의 보이지 아니하는 것들 곧 그의 영원하신 능력과 신성이 그 만드신 만물에 분명히 보여 알게 되나니 그러므로 저희가 핑계치 못할지니라(롬 1:19, 20)”라고 기록하고 있다. 만물을 통해 분명히 알 수 있다고 하셨는데 사람들이 마음에 하나님 두기를 싫어하기 때문에(로마서 1:28) 하나님을 제외한 다른 곳에서 모든 것의 기원을 찾으려고 하는 것이다.

 

지구상의 많은 지층과 화석들을 진화의 증거로 보고 지질주상도에 따라 퇴적층과 화석들의 연대를 정하는 많은 사람들이 있지만, 성경의 내용은 하나님의 심판으로 일어난 노아의 홍수사건의 증거라고 알려준다. 그리고 예수님께서는 이 노아의 홍수사건 역사를 통해 미래를 예측하고 준비하라고 말씀하신다.

 

“홍수가 나서 그들을 다 멸하기까지 깨닫지 못하였으니 인자의 임함도 이와 같으리라(마 24:39)" 

 

 

 

 

 

 

자료제공 : 창조과학 대전지부(문의 : 042-861-5876,863-7204 /홈페이지 : http://www.tjkacr.or.kr)

 

저작권자 기독타임즈 ⓒ무단전재 공유언론사, 협력교회 및 기관 외 재배포 금지

대전충청지역 대표 기독교주간신문사 기독타임즈(kdtimes@hanmail.net) 

발행인=오종영 목사 ㅣ 사장=장원옥 목사 ㅣ 사업본부장=이승주 기자 ㅣ 충청영업소=임명락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10 [17:08]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배너